BC카드, ‘상해임시정부청사’ 카드 및 QR 결제서비스 오픈

이현재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9-09-18 08:17:13

 ‘주 상하이 대한민국 총영사관’과 협업, 17일 '상해임시정부청사 입장권 카드 결제 개통식’ 개최
현금으로만 결제 가능했던 입장권을 국내 BC 유니온페이 카드 및 QR로도 구매 가능
11월말까지 입장권 ‘50% 캐시백’ 혜택…중국 독립운동 유적지 방문 ‘임정로드 QR원정대’ 참가 기회 제공
BC카드, 결제금액 50%를 추가 출연해 관련 단체에 기부 예정  
 

[부자동네타임즈 이현재 기자]BC카드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상해임시정부청사 ’ 방문 고객 대상으로 카드 결제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고객들은 기존 현금으로만 결제 가능했던 상해임시정부청사 입장권 을 BC 유니온페이 카드 및 QR로 결제할 수 있게 됐다. 한국에서 사용하던 결제수단을 입장권 구입에 그대로 사용할 수 있어 환전 등 불필요한 수고를 덜 수 있게 됐다.


이 같은 조치는 ‘주 상하이 대한민국 총영사관과 BC카드가 함께 상해시의 협조를 받아 성사됐다.
17일(현지시간) 오후, 상해임시정부청사에서 BC카드 이문환 사장과 이강혁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해임시정부청사 입장권 BC 유니온페이 카드 결제 개통식’이 개최됐다. 개통식 후에는 주요 관계자들의 결제시연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중국 내 대표적 항일 유적지인 ‘상해임시정부청사’는 1926년부터 1932년까지 6년간 독립운동의 주요 활동 거점이었다. 상해를 방문하는 국내 관광객들에게 윤봉길 의사 의거 현장(루쉰공원)과 함께 필수 관광코스로 꼽힌다. BC카드는 상해임시정부청사 외, 중국 내 다른 항일 유적지에도 동일한 결제수단을 적용할 예정으로 국내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방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결제서비스 시작에 맞춰 BC카드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11월 30일까지 상해임시정부청사 입장권을 BC 유니온페이 카드 및 QR로 결제 시 50%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행사기간 내 고객당 1회, 최대 1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또한, BC카드 여행 혜택 플랫폼인 ‘여행엔BC’ 10월편을 통해 ‘상해 왕복항공권 99,000원 당첨기회’ 및 ‘호텔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상해, 항주 등 독립 운동 유적지를 방문하는 ‘중국 임시정부 로드 QR원정대’도 모집한다. BC카드 간편결제앱 페이북(Paybooc)에 ‘BC 유니온페이 카드’를 등록 후 해당 카드로 ‘QR결제’한 고객 30명을 추첨한다. 상해임시정부청사 입장권 포함 국내 가맹점 QR결제 고객도 응모 가능하다. 최종 선발된 원정대는 12월 13일부터 15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파견한다. 이벤트 세부 내용은 BC카드 홈페이지 및 페이북에 공지 예정이다.


또한, BC카드는 행사기간 동안 고객들이 결제한 입장권 총액의 50%를 추가로 출연해 상해임시정부청사 관련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고객들은 행사기간 동안 청사를 방문만 해도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기부도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문환 BC카드 사장은 “상해임시정부청사는 대한민국을 있게 한 중요 유적지로, 국내 관광객들의 보다 편리한 방문을 위해 총영사관과 함께 결제수단을 확대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국민들이 역사적 장소를 편리하게 방문할 수 있도록 국내는 물론 국외에서 다양한 결제수단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